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하늘 높은 데서는 하느님께 영광! 땅에서는 주님께서 사랑하시는 사람들에게 평화! 여기는 옥포성당 홈피의 가톨릭 성경 이어쓰기 방입니다. │ 2010.06.13. 이어쓰기 시작 │구약성경 창세기부터 신약성경 요한의 묵시록등 73권 전권을 이어쓰기 1회 완료후 현재 이어쓰기 2회 진행중으로 신약성경 27권 완료후 구약성경 진행중

마카베오기 하권
2021.11.22 15:59

6장18~31 엘아자르의 순교

profile
(*.161.149.132) 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8    매우 뛰어난 율법 학자들 가운데 엘아자르라는 사람이 있었다. 그는 이미 나이도 많고 풍채도 훌륭하였다.

       그러한 그에게 사람들이 강제로 입을 벌리고 돼지고기를 먹이려 하였다.

 

19   그러나 그는  더렵혀진 삶보다는 명예로운 죽음을  택하는 것이 낫다고 여겨, 자진해서 형틀로 나아가며

 

20   돼지고기를 뱉어 버렸다. 이것이 바로 목숨이 아까워도 법에 어긋나는 음식을 맛보는 일조차 거부하는 용기를 지닌

      모든 이가 걸어가야 하는 길이다.

 

21   법에 어긋나는 이교 제사의 책임자들이 전부터 엘아자르와 친분이 있었기 때문에 그를 따로 데리고 가

      그가 먹어도 괞찮은 고기를 직접 준비하여 가지고 와서 임금의 명령대로 이교 제사 음식을 먹는 체 하라고 권하였다.

 

22   그렇게 하여 엘아자르가 죽음을  면하고, 그들과 맺어 온 오랜 우정을 생각하여 관대한 처분을 받게 하려는 것이었다.

 

23   그러나 그는 자기의 생애, 많은 나이에서 오는 위엄, 영예롭게 얻은 백발, 어릴 때부터 보여 온 훌륭한 처신

      그리고 무엇보다도 하느님께서 제정하신 거룩한 법에 합당하게 고결한 결정을 내린 다음

     자기를 바로 저승으로 보내 달라고 하면서 이렇게 말하였다.

 

24    "우리 나이에는 그런 가장된 행동이 합당하지 않습니다. 많은 젊은이가 아흔 살이나  된 엘아자르가

      이민족들의 종교로 넘어갔다고 생각할 것입니다.

 

25   또한 조금이라도 더 살아 보려고 내가 취한 가장된 행동을 보고 그들은 나 때문에 잘못된 길로 빠지고, 이 늙은에에게는

     오욕과 치욕만 남을 것입니다.

 

26   그리고 내가 지금은 인간의 벌을 피할 수 있다 하더라도, 살아서나 죽어서나

      전능하신 분의 손길은 피할 수 없을 것입니다.

 

27   그러므로 이제 나는 이 삶을 하직하여 늙은 나이에 맞갖은 내 자신을 보여 주려고 합니다

 

28   또 나는 숭고하고 거룩한 법을 위하여 어떻게 기꺼이 그리고 고결하게 훌륭한 죽음을 맞이하는지

      그 모범을 젊은이들에게 남기려고 합니다."    이렇게 말하고 나서 그는 바로 형틀로 갔다.

 

29   조금 전까지도 그에게 호의를 베풀던 자들은 그가 한 말을

      미친 소리라고 생각하였기 때문에 마음을 바꾸고 악의를 품었다.

 

30   그는 매를 맞아 죽어 가면서도 신음 중에 큰 소리로 말하였다. "거룩한 지식을 가지고 계신 주님께서는

      내가 죽음을 면할 수 있었지만, 몸으로는 채찍질을 당하여 심한 고통을 겪으면서도 마음으로는 당신에 대한

      경외심 때문에 이 고난을 달게 받는다는 사실을 분명히 아십니다."

 

31   이렇게 그는 젊은이들뿐 아니라 온 민족에게 자기의 죽음을 고결함의 모범과 덕의 귀감으로 남기고 죽었다.


성경 이어쓰기

매일 성경이어쓰기로 은총과 축복 많이 받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에스테르기 에스델서는 어떤 성서인가요? 옥포성당 2018.07.21 668
공지 성경쓰기 시작하실 때 제목은 분류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옥포성당 2018.02.15 650
공지 위대한 기적미사의 신비 옥포성당 세례자요한 2017.02.12 1321
5863 마카베오기 하권 8장34~36 니카노르가 굴복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1.26 3
5862 마카베오기 하권 8장30~33 티모테오스와 바키데스를 쳐 이기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1.26 1
5861 마카베오기 하권 8장8~29 니카노르와 고르기아스를 물리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1.25 2
5860 마카베오기 하권 8장1~7 유다 마카베오가 항전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1.25 1
5859 마카베오기 하권 7장 1~ 42 한 어머니와 일곱 아들의 순교 김정현비비안나 2021.11.23 1
» 마카베오기 하권 6장18~31 엘아자르의 순교 김정현비비안나 2021.11.22 1
5857 마카베오기 하권 6장12~17 저자의 권고 김정현비비안나 2021.11.22 2
5856 마카베오기 하권 6장 1~11 이교 예식을 강요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1.18 1
5855 마카베오기 하권 5장21~27 안티오코스가 보낸 자들이 유다인들을 억압하고 학살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1.16 3
5854 마카베오기 하권 5장11~20 안티오코스 에피파네스가 성전을 모독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1.16 1
5853 마카베오기 하권 5장5~10 야손의 최후 김정현비비안나 2021.10.14 12
5852 마카베오기 하권 5장1~4 기병대의 발현 김정현비비안나 2021.10.14 12
5851 마카베오기 하권 4장 43~50 메넬라오스의 악행 김정현비비안나 2021.10.14 8
5850 마카베오기 하권 4장39~42 군중이 폭동을 일으켜 리시마코스를 죽이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0.14 7
5849 마카베오기 하권 4장 30~38 오니아스가 피살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0.09 8
5848 마카베오기 하권 4장23~29 메넬라오스가 대사제가 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0.09 6
5847 마카베오기 하권 4장7~22 야손이 오니아스의 자리를 차지하고 그리스 문화를 끌어들이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0.06 6
5846 마카베오기 하권 4장1~6 오니아스가 셀레우코스에게 시몬을 고발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0.06 7
5845 마카베오기 하권 3장35~40 헬리오도로스가 회개하다 김정현비비안나 2021.10.05 7
5844 마카베오기 하권 3장 24~34 헬리오도로스에게 징벌이 내리다 강마리아 2021.10.02 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4 Next
/ 2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