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칼럼 : 본당 주임신부님
Atachment
첨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 요한 사도 복음사가.jpg

 

 

오늘의 말씀과 묵상. 성 요한 사도 복음사가 축일(12/27/2019)

 

 

<1독서>

 

 

요한 1서의 시작입니다. 1,1-4

 

 

사랑하는 여러분, 1 처음부터 있어 온 것, 우리가 들은 것, 우리 눈으로 본 것, 우리가 살펴보고 우리 손으로 만져 본 것, 이 생명의 말씀에 관하여 말하고자 합니다.

2 그 생명이 나타나셨습니다. 우리가 그 생명을 보고 증언합니다. 그리고 여러분에게 그 영원한 생명을 선포합니다. 영원한 생명은 아버지와 함께 계시다가 우리에게 나타나셨습니다.

3 우리가 보고 들은 것을 여러분에게도 선포합니다. 여러분도 우리와 친교를 나누게 하려는 것입니다. 우리의 친교는 아버지와 또 그 아드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와 나누는 것입니다.

4 우리의 기쁨이 충만해지도록 이 글을 씁니다.

 

 

 

 

<복음>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20,2-8

 

 

주간 첫날, 마리아 막달레나는 2 시몬 베드로와 예수님께서 사랑하신 다른 제자에게 달려가서 말하였다. “누가 주님을 무덤에서 꺼내 갔습니다. 어디에 모셨는지 모르겠습니다.”

3 베드로와 다른 제자는 밖으로 나와 무덤으로 갔다.

4 두 사람이 함께 달렸는데, 다른 제자가 베드로보다 빨리 달려 무덤에 먼저 다다랐다.

5 그는 몸을 굽혀 아마포가 놓여 있는 것을 보기는 하였지만, 안으로 들어가지는 않았다.

6 시몬 베드로가 뒤따라와서 무덤으로 들어가 아마포가 놓여 있는 것을 보았다.

7 예수님의 얼굴을 쌌던 수건은 아마포와 함께 놓여 있지 않고, 따로 한곳에 개켜져 있었다.

8 그제야 무덤에 먼저 다다른 다른 제자도 들어갔다. 그리고 보고 믿었다.

 

 

<오늘의 묵상>

 

 

사랑의 기록자 성 요한 사도 복음사가의 축일입니다.

축일을 맞으신 모든 분들을 하느님의 이름으로 축복하며 영육간의 건강을 기도드립니다.

 

오늘 기억하는 요한 복음사가의 입을 통해 예수님(하느님)의 정체가 이 세상에 드러납니다.

그의 증언은 하느님은 바로 사랑이시라는 것입니다.

그 당시만 해도 아니 요즘에도 그렇겠지만 하느님을 상상하거나 하느님에 대해 말할 때 무슨 구름 위에 하얀 수염을 기른 할아버지쯤으로 여겼습니다.

하느님은 남성도 여성도 아니고 하느님은 우리 같은 모습도 아닐 터입니다.

물론 사람이 되신 하느님은 우리와 꼭 같은 모습이시지만요.

 

 

하느님은 사랑이십니다.

그리고 예수님의 제자들은 하나같이 그 사랑을 증언하고 그 사랑을 살다 오롯이 목숨을 바쳐 하느님이 사랑이심을 세상에 증거하였습니다.

오늘 우리가 예수님의 성탄을 기쁘게 경축하는 이 날들에 요한 사도의 축일을 지내는 의미가 여기에 있습니다.

 

 

사랑이란

그리고 교회에서 말하는 사랑이란,

예수님의 입을 빌어 다음과 같이 말해질 수 있습니다.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처럼 너희도 서로 사랑하여라.”

벗을 위하여 목숨을 바치는 것보다 더 큰 사랑은 없다.”

 

 

사랑이란 나에게 좋기를 바라는 마음이 아닙니다.

너에게 좋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수십 수백 년을 그렇게 살아도 너에게 좋기를 바라는 마음 없이 나 좋기를 바라는 마음으로만 산다면 결코 사랑을 알 수 없습니다.

하느님께 가까이 다가갈 수도 없습니다.

 

 

하느님께서 스스로 모든 것을 버리시고 우리와 꼭 같은 인간이 되어 목숨을 바치시기까지 사랑하심으로 우리는 사랑을 알 수 있게 되었습니다.

 

 

우리도 우리 삶의 자리에서 하느님을 이와 같이 사랑하고 형제도 사랑하는 또 다른 복음의 증언자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 ?
    옥포성당 2019.12.27 17:32 (*.248.77.237)
    하느님 감사합니다

    오늘도 신부님께서 준비해주신 복음묵상글에
    성 요한 사도 복음사가에 관한 내용을 새겨봅니다.
    신부님께 감사드리며
    신부님을위해 기도드립니다.
    ㅡ 이강현 세례자요한 ㅡ

    신부님 요한 사도 축일에 들려주시는
    복음 묵상글 잘보고 묵상해봅니다
    감사합니다 샬롬
    ㅡ 신용갑 요셉 거제성당 ㅡ

    감사합니다.
    바쁘신분이 제 축일까지 챙겨주시고 ᆢ
    ㅡ 조성균 요한 ㅡ

    아멘★
    하느님 감사합니다.
    ㅡ 박송아 마리아 ㅡ

    감사합니다 형제님
    좋은하루 되십시요
    ㅡ 김화식 프란치스코 ㅡ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ㅡ 조영래 라파엘 지세포성당 ㅡ

    아멘!!
    감사합니다
    날씨가 많이 춥네요
    감기 조심하세요
    ㅡ 김영순 아가페 ㅡ

    감사 합니다^^~~~
    날씨가 추워요
    감기 조심 하세요
    ㅡ 천안숙 안나 ㅡ

    아멘
    ㅡ 채외숙 에밀리아나 ㅡ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오늘도
    힘내시고
    화이팅
    입니다~^^♡
    아멘
    ㅡ 김도현 ㅡ


    아멘~^
    ㅡ 이재임 마리아 ㅡ

    이모티콘 이미지
    ㅡ 정현주 글로리아 ㅡ
    ㅡ 배연자 소화데레사 ㅡ
    ㅡ 복덩이 로사 의정부교구 ㅡ
    ㅡ 김영숙 로사리아 ㅡ

    하느님 감사합니다

  1. 연중 제29주일 주임신부님 강론 2022.10.16

    Date2022.11.26 By옥포성당 Views336
    Read More
  2. 부활 제6주일 주임신부님 강론 2020.05.17

    Date2020.05.18 By옥포성당 Views743
    Read More
  3.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후 토요일(01/11/2020)

    Date2020.01.11 By김정훈 Views966
    Read More
  4.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후 금요일(01/10/2020)

    Date2020.01.10 By김정훈 Views789
    Read More
  5.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후 목요일(01/09/2020)

    Date2020.01.09 By김정훈 Views769
    Read More
  6.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후 수요일(01/08/2020)

    Date2020.01.08 By김정훈 Views696
    Read More
  7.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후 화요일(01/07/2020)

    Date2020.01.07 By김정훈 Views747
    Read More
  8.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후 월요일(01/06/2020)

    Date2020.01.06 By김정훈 Views402
    Read More
  9.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01/05/2020)

    Date2020.01.05 By김정훈 Views266
    Read More
  10.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전 토요일(01/04/2020)

    Date2020.01.04 By김정훈 Views258
    Read More
  11.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주님 공현 대축일 전 금요일(01/03/2020)

    Date2020.01.03 By김정훈 Views284
    Read More
  12. 오늘의 말씀과 묵상. 성 대 바실리오와 나지안조의 성 그레고리오 주교 학자 기념일(01/02/2020)

    Date2020.01.02 By김정훈 Views280
    Read More
  13. 오늘의 말씀과 묵상. 천주의 성모 마리아 대축일 (세계 평화의 날)(01/01/2020)

    Date2020.01.01 By김정훈 Views297
    Read More
  14. 오늘의 말씀과 묵상. 성탄 팔일 축제 7일(12/31/2019)

    Date2019.12.31 By김정훈 Views290
    Read More
  15. 오늘의 말씀과 묵상. 성탄 팔일 축제 제 6일(12/30/2019)

    Date2019.12.30 By김정훈 Views273
    Read More
  16. 오늘의 묵상. 예수, 마리아, 요셉의 성 가정 축일(12/29/2019)

    Date2019.12.29 By김정훈 Views280
    Read More
  17. 오늘의 말씀과 묵상. 죄 없는 아기 순교자들 축일(12/28/2019)

    Date2019.12.28 By김정훈 Views300
    Read More
  18. 오늘의 말씀과 묵상. 성 요한 사도 복음사가 축일(12/27/2019)

    Date2019.12.27 By김정훈 Views333
    Read More
  19. 오늘의 말씀과 강론. 성 스테파노 첫 순교자 기념일(12/26/2019)

    Date2019.12.26 By김정훈 Views266
    Read More
  20. 오늘의 말씀과 강론. 주님 성탄 대축일(12/25/2019)

    Date2019.12.25 By김정훈 Views273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